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

광고
엔터테인먼트
영화계 뉴스
(포토)'갑질 광고주' 혼자 '좋아요'
이경헌 기자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기사입력: 2019/05/10 [22:56]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
 

10일 열린 영화 <뷰티풀 보이스>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배우 연제욱, 배유람, 문지인, 박호산과 김선웅 감독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.

 

영화 <뷰티풀 보이스>는 하루 안에 더빙을 마쳐야 하는 상황 가운데 광고주의 갑질까지 더해져 비좁은 스튜디오 안에서 성우들이 느끼는 분노를 코믹하면서도 무게감 있게 그린 작품으로 오는 22일 개봉한다.

 

/디컬쳐 이경헌 기자

   

ⓒ 디컬쳐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