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

여름 피서는 국립극장에서

7월 4~27일 <여우락 페스티벌> 개최

이경헌 기자 | 입력 : 2024/06/07 [18:09]

 

국립극장이 내달 4일부터 27일까지 <국립극장 2024 여우락 페스티벌>을 개최한다.

 

달오름극장과 하늘극장, 문화광장에서 총 12명의 예술인들이 국악을 선보인다.

 

특히 대중에게 잘 알려진 송소희와 김준수도 참여해 눈길을 끈다.

 

공연은 8세 이상부터 관람 가능하며, 문화광장 공연은 무료로, 달오름극장과 하늘극장 공연은 전석 3만원이다.

 

/디컬쳐 이경헌 기자

 
포토뉴스
이동
메인사진
(포토)주얼리보다 빛나는 정려원
  • 썸네일>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