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

문화
공연
지자체 공연 불구하고 인기 높아
뮤지컬 <해운대 연가> 내달 공연
이기쁨 기자
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
기사입력: 2019/06/24 [23:40]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
해운대문화회관이 자체 기획·제작한 창작한 뮤지컬 <해운대 연가: 구름 위를 걷는 자>가 7월 3일부터 6일까지 해운대문화회관 해운홀에서 개최된다. 

한국선도의 비조인 고운 최치원이 남긴 석각 해운대(海雲臺)의 유래를 진성여왕 시기를 배경으로 각색한 작품으로 2016년 초연을 시작해 올해 4회차 접어든 공연이다.

3년간 총 12회 공연, 80명 제작인원, 객석 점유율 85%, 지방자치단체 창작 콘텐츠 제작으로 자부심과 기대감이 높은 작품이다.

지자체에서 만든 공연이라 기대감을 낮게 가진 관객들은 무대와 오케스트라 피트에서 기염을 토해내는 출연진들과 제작진의 열정을 고스란히 전해 받았다.

 

2016년 극본 초안이 끝난 뒤 제작과정 중 하야 정권 시기와 맞물려 첫 공연은 현시국을 표현한 작품이라는 관객들의 공감을 사며 초연 4회 전회 매진의 쾌거를 얻어냈다.

참고로 공연장에는 휠체어석이 4석 마련되어 있으며, VIP석은 4만원으로 장애인과 국가유공자는 40%가 할인된다.

/디컬쳐 이기쁨 기자

   

ⓒ 디컬쳐.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
 
포토뉴스
(포토)날 좀 바라봐
1/6